MEET OUR FARMERS

Farm to Table 에서 만나는 다양한 화훼작물들.
신선한 꽃을 수확하여 보내기 전까지 그 꽃들을 길러낸
농부님들을 조금 더 깊이 만나봅니다.

안연주 농부님

“바다도 좋고, 꽃도 좋고 태안의 공기가 너무 좋아요.” 태안과 사랑에 빠지신 안연주 농부님

꽃 농사를 시작하시게 된 계기가 궁금해요. 

예전에 여행을 이곳저곳 다녔었는데, 태안이 유독 기억에 남았어요. 흙도 황토 흙이고, 바다도 참 예쁘고, 산도 푸르고, 공기도 정말 좋았던 기억이 오래 남더라고요. 그런 중에 서울에서 생활하다가 공기 좋은 시골에 내려가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그래서 태안으로 내려오게 되었어요. 저희 사돈 (이관영 농부님)께서  꽃 농사를 많이 하시니까 자연스럽게 꽃 농사를 시작하게 된 것 같아요.  


다른 농부님들과 다르게 노지에서만 농사를 하신다고 들었어요.

맞아요. 저희는 다른 분들과 다르게 농사를 시작한 지 3년 정도 되었어요. 이제 막 시작하는 첫걸음이나 마찬가지죠. 하지만 꽃에 대한 애정은 그 누구에도 뒤지지 않아요. 아직은 하우스 시설을 설치하지 않고 노지에서만 농사짓고 있는데 노지의 경우, 서리가 내릴 때는 농사를 지을 수 없기 때문에 겨울에는 재배하지 않아요.

노지에서 피는 꽃은 더 매력적이에요. 먼저, 넓은 노지에 피어 있는 꽃들은 정말 한 폭의 그림 같아요. 최고의 힐링이죠. 또 노지에서는 비도 맞고, 거친 바람도 이겨내며 꽃이 자라기 때문에 아주 튼튼하게 자라요. 햇빛을 그대로 받고 자라기 때문에 꽃의 색도 하우스에서 재배한 꽃과는 확연히 다르고요. 그게 노지의 매력이에요. 


6d5e16ab78de9bd355109f42472c4a56_1525343308_0693.png


- 안연주 농부님의 노지 -


노지에서 재배하셔서 힘드신 부분은 어떤 부분일까요?

아직 오래되지 않아서 힘든 것보단 신기하고 재미있어요. 그래도 힘든 부분이 있다면 아무래도 노지다보니 기후의 영향을 많이 받아 그 부분이 어렵죠. 작년에 저희 아들이 군대에 가게 되어 하루 서울에 올라갔다 왔는데 그 사이에 비가 내리면서 길이가 한 뼘 씩 크고 꽃이 너무 활짝 펴서 상품 가치가 떨어졌었어요. 고객에게 판매하기 위해선 꽃이 몽우리 일 때 출하해야 되거든요. 비가 오면 작업을 할 수 없고, 비를 맞으면 한 뼘 씩 자라기 때문에 타이밍 맞추는 것이 가장 어려워요. 또 작업할 때도 햇빛을 그대로 받으니 체력적으로 더욱 힘들죠.

그래도 거센 비와 바람이 부는 날은 걱정돼서 그 다음날 일찍 갔는데 활짝 피어져 있을 때 대견하고 행복한 마음으로 힘든 마음이 극복이 되는 것 같아요. 힘든 환경을 이겨내고 새싹부터 한 뼘 씩 한 뼘 씩 자라는 과정들을 보는 일은 자식을 키우는 마음과 다르지 않거든요. 


재배하시는 품종 중에 가장 애착이 깊은 품종은 어떤 꽃인가요?

꽃은 하나같이 다 예뻐서 다 애착이 가지만 역시 저에게 효도하는 꽃이 가장 애착이 가죠. 그 꽃이 ‘맨드라미’에요. 저희는 주먹 맨드라미, 샤론 핑크, 헤더 등 다양한 품종을 하는데 그중에서 헤더가 손질하기도 쉽고 제가 보기엔 가장 이쁜 것 같아요. 효도하는 꽃이라는 건 이익이 높은 꽃이죠. 호호 


꽃 재배를 안 하시는 겨울에는 어떻게 지내시나요? 

서울에 올라가서 지내요. 겨울 방학을 보내는 거죠. 농사지을 때는 하루도 쉴 틈 없이 일해야 되기 때문에 체력 보충을 위해 주로 집에서 쉬는 편이에요. 친구들도 만나고 가족 다 같이 지내는 시간을 갖는 거죠. 


6d5e16ab78de9bd355109f42472c4a56_1525343330_9972.png


- 노지에서 일하시는 안연주 농부님 - 


농부님의 꽃이 고객에게 어떤 꽃으로 남길 바라시나요?

저도 꽃 농사를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서 농부의 마음보다는 고객의 마음에 가까워요. 아직은 마냥 신기하고 예쁘죠. 그래서 집과 노지 거리가 꽤 있지만 하루에도 몇 번씩 보러 가요. 얼마나 자랐나 보고, 얼마나 잘 크고 있나 보는 거죠. 고객에게도 ‘자꾸자꾸 들여다 보고 싶은 꽃’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그래서 주변에 꽃 선물 드린 지인이 “물에 꽂아둔 꽃이 아직도 생생해.” 하시거나, “드라이했더니 색이 빠지지 않고 선명하게 그대로 남아있더라고.” 칭찬해주시면 다른 곳 가서도 오래오래 이쁨 받고 있구나 생각이 돼서 행복해져요. 

농장 둘러보기

농부님의 소중한 작물을 바로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천일홍

10,900원

더보기

천일홍

해바라기

10,000원

더보기

해바라기

톱풀

11,000원

더보기

톱풀

에키나세아

16,000원

더보기

에키나세아

멕시칸세이지

13,000원

더보기

멕시칸세이지

과꽃

13,000원

더보기

과꽃

맨드라미 샤론핑크

9,000원

더보기

맨드라미 샤론핑크

다알리아

16,000원

더보기

다알리아

FLORIST CHOICE : 다알리아와 샤론핑크

25,000원

더보기

FLORIST CHOICE : 다알리아와 샤론핑크

에키나세아

16,000원

더보기

에키나세아